이번 광복절에는 더헛님하고 인천 연안두부(?) 아니 연안부두로 가서 전복라면을 먹고 왔어요 (SBS에도 나오고, 네이버 첫 화면서 나왔던 맛집.)

9시 반쯤 출발을 해서 10시 조금 넘어서 도착했습니다.

그러나 11시부터 영업을 한다 하더러구요

너무 빨리왔구나 하고 있는데.. 영수증에다 28번이라 쓴 종이를 줍니다

번호표 받고 그냥 기다리기도 모하고해서 어시장 둘러보고 부두로 가서 바다구경도 하고 11시에 맞춰서 돌아왔지요 영업시작 준비를 하고 있더러구요

번호표는 이미 100번 대 ㅋㅋ

28번이 오기를 계속 어시장 앞 천막서 기다렸지요 (자리가 나면 총각이 나와서 불러줍니다.)

12시가 넘고.. 12시 10분? 20분쯤 댔을까.. 28번 차례가 왔습니다 (한시간 넘게 기달ㅠ)

드디어 들어갑니다 :] 민영씨푸드라는 가계입니다

자리는 한 열서너자리 있습니다

처음에는 계산상으로 28번이면 28번째니까 자리가 두세번 바뀌면 되겠구나 했는데..

워낙에 같이 오신 분들이 많아서리 ㅋㅋㅋ 한번에 4~5명씩 들어가는 경우가 많더러구요

결국 28번 12시 넘어서 들어갔네요


명물? 전복 라면을 두개 시켰습니다 (개당 4천원입니다)

국물 맛이 끝내줍니다 ㅠㅠ (잘 보시면 꽃게도 반마리가 통채로 침 줄줄 'ㅠ' )

서비스로 롤을 라면 한개당 2개씩 줍니다
반찬은 김치하고 맛살무침 (둘다 맛있습니다)


맛있게 먹고 있는데, 주위에 애들 데리구오신 분들 난감해하고 있는 모습이..

12시에 와서 번호표 300번 정도이고, 현재는 30번 주문 받는중...

알바 얘기론 빨라야지 5시간 정도 걸린다는군요. (1번에서 30번까지 오는데 1시간 반정도 걸렸는데.. 정말 5시간 내로 먹을 수 있을까 의문이 들더군요)

아빠를 졸라대는 애들과 난감해하는 부모님의 모습을 보며 참.. 묘한 기분이 들더군요

기껏해야 라면일뿐인데, 게다가 공짜도 아니고, 돈 내고 사먹는건데..

아침부터 몇시간씩 달려 와서 5시간, 6시간씩 기다리면서 먹어야 하나 싶기도 하고 (대부분 우리처럼 다른 지방에서 차 몰고 왔더러구요, 어시장 앞 주차장도 돈 많이 벌듯)

어째뜬 더헛님과 저는 운이 좋아서 2시간 밖에 안 기다리고 먹고 왔습니다 :]

2시간 정도 기다릴 정도의 보람은 있었던거 같습니다 하지만 아무래도 5시간은 촘.. ㅋ

지출:
경인 고속 통행료 800원
제2 경인 고속 900원
공영 주차장 5천원 (30분당 1000원)
전복라면 8천원 (4천원 * 2)
기름값~
음료수값ㅋ
화장품값(?)
----------------------------- 글구 맛있는 라면 사주신 더헛님께 감사드려용 ㅎㅎ
신고

지난 토요일 조금 바빴죠ㅋㅋ

형순선배의 결혼식이 있었고..

갔다가 여친님을 만나서 시카프를 다녀옴

글구 미사리 조정경기장으로 나들이 갔다왔어요ㅎㅎ

사진은 여친님이 너무 잘 올려놔서 -.- 퍼옴

more..


------------------------------------------------------

저는 동영상을 올렸습니다 -.-

가는길..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나오는 길 ' - '



즐거운 주말이였습니다

샤방샤방 치마두 귀여웠고 >_<

자전거 승부욕두 잊을 수 없습니다 -ㅁ-

함께 해주신 여친님께 감사드리며 이 글을 마칩니다 -.-
신고


만화도 재미있게 봤는데.. 뮤지컬 역시 재미있었다

사실 평이 그렇게 좋은 편은 아니였지만 그래도 뮤지컬에 대한 조예가 깊지 못해서인지 제대로 빠져들어 보았다

운 좋게도 자리도 제일 앞자리였고 눈 앞에서 배우들의 연기를 실감나게 볼 수 있었다


보고나서 다음날 아침 다시 한번 더 인터넷 만화를 뒤져보았다

음.. 페르수가 왜 그랬는지 알거 같기도

역시 아무리 봐도 캣츠비의 잘못이 크다 랄까 -_-;;

하운드밖에 의지할 사람 없는(?) 캣츠비를 생각한거란 생각을 한다

페르수의 복수와 자유의 의미... 계속 머리속 햇갈리게 만든다.. 각자 알아서 생각해보자;;


그냥 보기엔 사랑받고 하지만.. 물론 주위 캐릭터들 보다는 확실히 복받은 캐릭터이긴 하지만..
(워낙 전체적으로 불쌍한 애들밖에 나오지않는 만화라 뭐 따지기 그렇긴하다ㅋ)

내가 감정이입을 많이 시켜서인지 캣츠비 녀석 신세가 참 불쌍 . . .
(생각해보면 누구의 불행이나 슬픔이란건 누구 한명의 잘못이라고 할 수 없는거 같기도 하다.)


아무튼 뮤지컬은 상당히 재미있게 보았다

배우님들의 연기 상당히 괜찮았고

역시 음악이란건 감정을 이끌어내는 힘이 있달까..

만화서 느끼지 못했던 감정도 꽤 느겼던 것 같고

다시 또 그 원작의 감동이 밀려와서 가슴이 쿵당쿵당거린다


글구 이노래두, 꽤 마음에 든다

귀엽게 연기 잘해주셨던 선 역활의 사희님 가장 기억에 남는다ㅎㅎ

more.. OST (세상의 전부 - 김태훈, 사희)


우리도 때려봐요!
때릴때까지 이러구있을거야~~~
선 역의 사희씨 ^^;
신고

지난 22일은 더헛님의 탄생기념일이였었죠ㅎ

남산밑자락에서 케이블카를 타구 서울타워에 갔어요

sweetree 라는 음식점인데 분이기도 좋았고 맛도 있었습니당
야경도 좋아구요 ' - '
연어 최고 ;ㅅ;
크하... ;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ㅅ; 또 먹고 싶다
디저트~
타워 구경
케이블카 타구 내려오면서 찍었음 =ㅁ=//

뭔가 초췌한 우리 -.-;;


이힛.. 생일축하합니다 '-'
준비가 많이 모잘랐는뎅 내년에는 더 많이 준비해서 더욱 즐거운 생일되게 노력할께요 ' - '//
태어나줘서 고맙습니다 이힛 앞으로 건강하고 착하게 나랑 살아주세염♥♥


ps. 집에 가는 길.. 주행 동영상... (바람소리의 압박)
신고

주말에 대부도와 영흥도를 다녀왔어요

250km 정도 뛴거 같네요 ~_~;;

곳곳에서 찍지는 못했지만 찍었던 사진들을 올려봅니다


방아머리 선착장..



영흥도..




영흥도, 검은여선착장인듯한 영흥대교밑에서.. 선재도를 바라보면서 갈매기떼들 -_-



ps. 더헛양의 사진중..



다녀오느라 수고 많으셨어요 ' - ' . .

바다가에서 바다보면서 왠지 살짝 일상을 잊고 보냈었네요

왠지 섬의 이색적인 거리를 손을 꼭 잡고 걸었던것도,
손을 잡고 걸어가시던 어떤 아저씨 아줌마를 보면서 했던 이야기도,
너무 그립습니다
게다가 지금은 졸리게 했던 그 파도소리마저 그립네요,
에잇 다음에 더욱 좋은 곳으로, 더욱 좋은 추억을 남기러 가요ㅋ
신고

별거 없더러구요=ㅁ=

의사당 뒷 골목을 막아놓고서 하는 봄꽃축제에 다녀왔어요

벚꽃 질리게 보고 -_-ㅋㅋ 왔습니다

근대 요새 비맞은 벚꽃이 떨어져서 꽃잎들이 날리던데,

이렇게 꽃잎들이 날릴 때 더 좋네요 . . 바람따라서 휘날려오는 벚꽃 +_+

그냥 밥을 뭉쳐놓은듯한 벚꽃..

벚꽃보다도 전구 불빛이 더 이쁘더군요 -_-

어둠속에서..

입구쪽에 서 있던 구조물

신고

이번 주말엔 동물원에 다녀왔어요 ' - '

more..


꽤나 사진이 많아서리 올리는 것이 늦었습니다

은근 시간이 안나더군요 요샌 ~_~_~ /바쁜척/

동물원 재미있었습니다 :] 이힛 함께해주신 더헛님 ㄳㄳ.
신고

남산 다녀왔어요

첫 고난..
왼쪽에 보이는 건물인 과학관에두 다녀왔지요 (견학!)
재미있었는데요 그곳에서는 왠지 사진을 안찍어서 없군용
열심히 올라가고있어요 ' '
두번째 고난.. 갈 길이 멉니다 ' ㅁ '
정상?인 서울 타워에서 쉬면서..
서울 타워 안에서 찍은듯


뭔가 쭈르륵 이어지는 것이 없네요 -_-
열심히 놀땐 노는 것에 집중하다보니까 -_-;;

재미있었습니다 운동도 조금 하고 말이죠..
시끄런 클럽보다 산에 가고픈 커플인거죠..
신고

'Life > 더헛과 함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데이트 - 여의도 봄꽃축제 #2007.04.11  (4) 2007.04.15
데이트 - 과천 서울대공원 동물원 #2007.03.17  (0) 2007.03.18
데이트 - 남산 #2007.03.01  (8) 2007.03.04
반지  (5) 2007.03.03
데이트 - 봉쥬르 #2007.02.24  (10) 2007.02.25
Gstar 2006  (6) 2006.11.16

반지

Life/더헛과 함께 2007.03.03 23:59

제껀 오른쪽 여친님껀 왼쪽입니다
그렇게 많이 튀어보이거나 하지는 않고 이뻐서 좋습니다 :]


왠지 염장일지도 모르겠군요-_-zz
신고

'Life > 더헛과 함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데이트 - 과천 서울대공원 동물원 #2007.03.17  (0) 2007.03.18
데이트 - 남산 #2007.03.01  (8) 2007.03.04
반지  (5) 2007.03.03
데이트 - 봉쥬르 #2007.02.24  (10) 2007.02.25
Gstar 2006  (6) 2006.11.16
롯데월드 퍼레이드 동영상  (4) 2006.11.12

둘이 참치를 타고 -_-;; 다녀왔어요..

갈땐 밝았었는데 아무튼 사진 쭈륵갑니다



모닥불.. 족사진도 찍었습니다



인물은 안 좋은데 각도가 괜찮네요 -ㅁ-


커플 하이바 ㅡㅡ 더헛양 것 입니다 (번쩍 번쩍 하군요+_+)


클스마스틱한 장식하고 왠지 마음에 드는 하늘



둘이 신났습니다 -_-ㅋㅋ


안경을 쓰면 귀엽지만 벗으면 멋있습니다 역시 최고 *-_-*


해가 지고 모닥불에다 고구마 굽는중 -_-ㅋ


의사아저씨한테 복수?중인 더헛양은 핸드폰게임ㅎㅎ



갈때만해두 밝았었는데 뭔가 올땐 어두운,,

그냥 간만에 모닥불도 보고, 합법적?인 불장난하고 와서 좋았습니다

행복한 주말이였습니다 -_-ㅋㅋ 고맙습니다
신고

'Life > 더헛과 함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데이트 - 남산 #2007.03.01  (8) 2007.03.04
반지  (5) 2007.03.03
데이트 - 봉쥬르 #2007.02.24  (10) 2007.02.25
Gstar 2006  (6) 2006.11.16
롯데월드 퍼레이드 동영상  (4) 2006.11.12
더헛의 역작 사이드밀러  (0) 2006.08.1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