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새 스타 신인인 장육에 미쳐 오므토토마토에 갔을때 바로 골랐던 메뉴
(스타 리그를 꾸준히 보신 분들은 아실껍니다. 환상의 저그 삼향장육 -_-b)

2006-08-14 PM 9:14


오향장육의 실제...

2006-08-14 PM 9:22


평을 하자면 별이 세개쯤.. 그닥 맛있진 않았었다-_- (물론 먹을만 하긴 했지만)
게다가 너무 비싸 이자식.. 9,900원이나 하다니.. 별로 비추인 메뉴 오향장육이였다-_-


ps. 같이 갔던 사람이 먹은 오무라이스 뭔진 까먹었지만 (안타깝게도) 맛있음..

2006-08-14 PM 9:22

'Life > 살아가고 있어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머그잔 깨짐  (2) 2006.08.22
감자탕  (0) 2006.08.22
오향장육.  (0) 2006.08.20
황호뎅..  (0) 2006.08.20
주말 동해 고고싱  (0) 2006.08.20
비행기에서 야경  (0) 2006.0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