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해

왠지 모를 심퉁과 약깐의 질투 그런거였어

마음속으론 언제나 나는 너의 편이야 니가 내편이 안되 준다고 해도 말야.

그러니까 혹시나 실망했다면 용서해줘. 나도 그동안 엄청신경 쓰였었다고^^


ps.
포기하지마라.
이루지 못했던 건 이룰수 없었던 까닭이 아니라 이루기 전에 멈춘 탓이다.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흥분  (2) 2006.10.20
그냥 요새,  (0) 2006.10.20
미안 미안 미안해  (0) 2006.10.20
빌린돈은 갚지말라  (0) 2006.10.12
초 고난위도 수학문제  (0) 2006.10.11
밤이 깊어 갈수록 나의 배고픔 또한 깊어가는군..  (0) 2006.10.10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