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흠 갑자기 엄청 실망스런 기분이 든다 (갑자기 너의 얼굴이 떠올랐다)

착한척.. 너의 어설픈 그 착한 척.. 대놓고 나쁜짓을 하는것보다 훨씬 더 잔인하다.

나 역시 해준거 없으니까 바라지않아 그런데 왜 조낸 친한척 하면서 해줄꺼처럼구냐

누구 약올리냐? 결국 안해줄꺼면 해줄척 하지 말던가. 사람 기대하게 만들고 바보만드네..

나도 착한척 할만큼 해봤었던 놈이니 제발 내앞에서 어설프게 착한 척. 친한 척. 좀 하지마라.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설픈 접근..  (0) 2006.11.04
맘에 드는 지구인  (4) 2006.10.24
갑자기 흥분  (2) 2006.10.20
그냥 요새,  (0) 2006.10.20
미안 미안 미안해  (0) 2006.10.20
빌린돈은 갚지말라  (0) 2006.10.12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김봉남어린이 2006.10.20 1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쳇.. 술 사주면 될꺼아녜요 ㅡ_ㅡ;; 너무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