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Life/삶에 대한 생각들 | 50 ARTICLE FOUND

  1. 2006.12.25 심심해졌음 #2006.12.25. (4)
  2. 2006.12.22 ㅎㅣㅁㄷㅡㄹㅁ (4)
  3. 2006.12.11 고민 고민 ++; (6)
  4. 2006.12.11 괜찮아.. (4)
  5. 2006.12.07 상실 (13)
  6. 2006.11.29 그냥. - #2006.11.29 (6)
  7. 2006.11.29 요새. - #2006.11.29 (6)
  8. 2006.11.27 아른거리다 (2)
  9. 2006.11.24 잔인한 실수
  10. 2006.11.19 위험. (6)

이상하게도 아침 일찍 일어나 -_-;;

청소 싹하고 걸레질하구 .. 화장실청소하구 빨래 다하구 먹을 것들과 와인준비...

뭐하잔 짓인건지 -_-;; 혼자 쌩쇼하구서 한참 하구서 이제 심심해졌음..

정리 싹하고 나니 그래두 볼만 하네 집구석

이렇게 해 놓구서 혼자서 캐롤 트니 최고다.. 눈물이 나네 -_-;;

게다가 또 전하지 못한 편지가 하나 늘었군

휴일 하나가 그냥 이렇게 흘러가버리는군 =_=..


얼굴이 그립고 냄새가 그립고 모든게 그리워지는 오늘 같은 날..

오늘 하루 견뎌낸 후엔 당분간 견뎌낼 수 있겠지 다시 느낄 때까지..

다시 느끼면 다시 견디기 힘들어지는 그런거겠지.. 젠장 왤케 힘들게 하냐-_-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장 쉬운 도박.  (5) 2006.12.27
오만스러움 주책 없는 주둥이..  (4) 2006.12.26
심심해졌음 #2006.12.25.  (4) 2006.12.25
ㅎㅣㅁㄷㅡㄹㅁ  (4) 2006.12.22
고민 고민 ++;  (6) 2006.12.11
괜찮아..  (4) 2006.12.11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진현이 2006.12.25 14: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그렇게 혼자서 정리하고 보내는것도 괜찮을것 같은데?

    어차피 나중에는 혼자있고 싶어도 못있잖아. 그 시간을 즐겨.

    • azki 2006.12.25 14:41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 가끔 정리한다규
      즐기기 시작했음 -_-;;
      더욱 열심히 정리 정돈과 즐길 준비.. 머지?

  2. 빈둥이v 2006.12.26 0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해진 편지가 눈에 뜁니다.. 깨끗하게 정리한 방처럼 마음속도 깔끔하게 정리되길 빕니다 ^-^



살기 참 힘들구나

괜시리 엄청 싸우고는.

가슴 메어지는, 겁니다..


단지, 나를 위했던 것 뿐인데

서로 힘들어지게 되었습니다..

서로가 서로 이해하지 못해서..

너무 많이 힘겨운 밤이 되었습니다 ;ㅅ;


정말 오늘은 꼬옥 안아주셨음 좋겠습니다..

혼자서 이런 생각을 하며 좁은 방구석에서 혼자 앉아있었습니다ㅠㅠ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만스러움 주책 없는 주둥이..  (4) 2006.12.26
심심해졌음 #2006.12.25.  (4) 2006.12.25
ㅎㅣㅁㄷㅡㄹㅁ  (4) 2006.12.22
고민 고민 ++;  (6) 2006.12.11
괜찮아..  (4) 2006.12.11
상실  (13) 2006.12.0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이경호 2006.12.22 05: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굴이나 함 보자 ㅎㅎ;;;
    이븟날 교회나오는건 어떠냐?

  2. 진현이 2006.12.22 15: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도 쓸쓸하구나...



요새 고민이 많다

모든걸 포기할수 없기에..

돈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지만

하지만 우린 돈이 없으면 살기 힘든거니까


가장 소중한 것의 100%를 위해 다른 모든걸 버린다면,

오히려 100%에 도달 할 수 없어 잠시 50%를 참아야 이룰 수 있는거야

힘든 과정 이후에 반드시 보상받을테니까 조금 힘들더라도 힘내줘 나를 믿어줘..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심심해졌음 #2006.12.25.  (4) 2006.12.25
ㅎㅣㅁㄷㅡㄹㅁ  (4) 2006.12.22
고민 고민 ++;  (6) 2006.12.11
괜찮아..  (4) 2006.12.11
상실  (13) 2006.12.07
그냥. - #2006.11.29  (6) 2006.11.29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진현이 2006.12.12 1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든 과정뒤에 밝은 결과가 있을거라고 믿는 사람에게만
    그 보상이 따라오는법!!

  2. 초리 2006.12.14 1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하고 싶은 것은 일이 끝난 시간에 최선을 다해서 해. 그것을 위해 일을 놓으면 결국 원하던 것을 더 못하게 되.

  3. 빈둥이v 2006.12.22 2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답은.. 자신이 믿고 생각하는 바를 이루어 나가는것.. 아닐까요^^;



내가 아닌 다른사람 만나서 웃어도 괜찮아.
영화를 같이 봐도 괜찮고,
밥을 먹어도 술을 마셔도 괜찮아.
손을 잡아도 괜찮고, 그 사람을 품에 안아도 괜찮아.
매일 그 사람과 문자를 보내도 괜찮고,
몇시간씩 전화통화를 해도 괜찮아.

그런데
사랑까진 하지마.
그것까지는 안 괜찮아.

하지만 어쩔수 없게도 그렇게 되버린다면..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ㅎㅣㅁㄷㅡㄹㅁ  (4) 2006.12.22
고민 고민 ++;  (6) 2006.12.11
괜찮아..  (4) 2006.12.11
상실  (13) 2006.12.07
그냥. - #2006.11.29  (6) 2006.11.29
요새. - #2006.11.29  (6) 2006.11.29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더헛 2006.12.21 00: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쵸재깅...

  2. 빈둥이v 2006.12.22 2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이런게 와닿아 버리네요..



돈을 잃으면 누려왔던 자유를 잃고

건강을 잃는다면 생활을 잃게 되지

근대 사랑을 잃게 되면 존재의 이유를 잃어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민 고민 ++;  (6) 2006.12.11
괜찮아..  (4) 2006.12.11
상실  (13) 2006.12.07
그냥. - #2006.11.29  (6) 2006.11.29
요새. - #2006.11.29  (6) 2006.11.29
아른거리다  (2) 2006.11.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진현이 2006.12.07 2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실...나상실...환상의 커플...제대로 재밌었는데...끝났다..흑..ㅠㅠ

  2. 진현이 2006.12.08 1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니 난 안 싸우는데 쟤가 시비걸어..ㅠㅠ

  3. 진현이 2006.12.13 18: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간에 저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이라는 텀이
    굉장히 신경쓰인다..ㅡㅡ 무슨 말이 온거지..

  4. 어이.. 2006.12.13 1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니 욕이야..임마..뭔가 아는구나..ㅋㅋㅋㅋ



시간에 대한 착각

왠지 그동안 나는 시간이 답이라고 착각을 해왔던거 같다

하지만 시간따위 흘러도 전혀 풀리지 않는 혹은 더욱 악화되는 문제들이 생긴다

사실 시간에 모든것을 맡기는 것은 일단의 현실에서 도피하는 행위라는걸 이제알았다


기대 상승의 위기

억눌러 왔던 감정들이 터지는 것은 소원해 왔던 일이 이뤄 졌을때..

정말 웃기지 그것 때문에 참아왔는데 그게 이뤄지면 모두 버리고 화를 낸단 말이지


오해2

이런 내 염려 또한 오해일지도 모르겠지만

암튼 전혀 마음에 없는 얘기도 할 수 있다는거야

상대를 상처입게 할만한 말을 생각해내다 보면 마음에 없는 얘기까지도 지어내버려

정말 비겁하게도 가끔씩 날카로운 발톱을 꺼낼때가 있어 평소엔 정말 온순한 척을 하면서말야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괜찮아..  (4) 2006.12.11
상실  (13) 2006.12.07
그냥. - #2006.11.29  (6) 2006.11.29
요새. - #2006.11.29  (6) 2006.11.29
아른거리다  (2) 2006.11.27
잔인한 실수  (0) 2006.11.2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초리 2006.11.30 1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자 문제는 시간이 답이더라...

  2. 진현이 2006.12.02 1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이 답이라고 마냥 기다리는게 잘못인게지..암..

  3. 이경호 2006.12.05 04: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이 답인데
    시간이 해결해주지는 못한다는거

    마치 캐리어 뽑아야 이길수있다는 상황을 알면서도
    어쩔수 없이 질럿드라군을 뽑아야 하는
    테란한테 쪼임을 당하고 있는 프로토스와 같지

    가끔 컨트롤 좋은 리버 뽑아서 난국을 타개하기도 하지만
    역시 가끔이란거



정신이 없는 하루하루를 보냅니다

행동 하나하나가 정상이 아닌것을 보여줍니다


결국 내일은 아파트를 계약하네요

스물셋.. 가기전에 참 격하게 요동치네요

작고 외곽의 오래된 집이기는 하지만 내가 소유한 집도 생기고..


또하나 생각할게 생긴 모양입니다

값이 올라도 내집 떨어져도 내집이라는 생각으로 별로 신경쓰지 않을 생각입니다만,

모르지요 부동산 시세에 웃고 울고 할지도

모든게 서투른 아즈키 또 하나 일을 벌려요

점점 더 나이 먹고 있다는 느낌. 이미 충분히 먹었지만ㅋ

그래도 어설프게 어른의 흉내를 내는 척하는 듯한 느낌이랄까..

암튼 점점 더 앞을 바라보니까 정말 머네요 진정한 어른이란 정말 되기 힘든건가 봅니다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실  (13) 2006.12.07
그냥. - #2006.11.29  (6) 2006.11.29
요새. - #2006.11.29  (6) 2006.11.29
아른거리다  (2) 2006.11.27
잔인한 실수  (0) 2006.11.24
위험.  (6) 2006.11.19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초리 2006.11.30 1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하고 있는거야.

  2. 진현이 2006.12.02 17: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친구...어른스러운 내친구... 아직 어린애같은 난...

  3. 이경호 2006.12.05 16: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토바이를 지르고
    오피스텔을 지르더니
    아파트를 지르는구나 ㅎ;

    또 한번 놀러가서 자줘야지 ㅎ;



아른거리다 [동사]
1 무엇이 희미하게 보이다 말다 하다. ≒아른대다.
빨갛게 익어서, 구기자 열매만큼 조그마한 것이 잡풀 사이에서 아른거린다.≪박경리, 토지≫
눈에 보이는 모든 사물이 초조에 휘말려 윤곽을 잃은 듯 아른거렸다. ≪이영치, 흐린 날 황야에서≫
2 잔무늬나 희미한 그림자 따위가 물결 지어 자꾸 움직이다. ≒아른대다.
창문 사이로 검은 그림자가 아른거린다.
3 물이나 거울에 비친 그림자가 자꾸 흔들리다. ≒아른대다.
강물 위에 아른거리는 달빛.

오늘 지하철 타고 창동에 집을 보러 가던중

순간 아른거리며 정신을 잃을 뻔했다

피가 모잘라서 어질거리는 느낌하곤 또 다른 느낌

갑자기 왜 생각이 난건지..

순간 너무 급 그립 미치겠군 -_-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냥. - #2006.11.29  (6) 2006.11.29
요새. - #2006.11.29  (6) 2006.11.29
아른거리다  (2) 2006.11.27
잔인한 실수  (0) 2006.11.24
위험.  (6) 2006.11.19
그냥. - #2006-11-14  (2) 2006.11.1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진현이 2006.12.02 1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예전에 버스타고 학교가다가 정말 눈앞이
    완전 어질어질하면서 다 제대로 안보이고 머리가 깨질듯이
    아팠던적이 있었다. 아직도 이유불명이지만
    정말 뭐가뭔지 모르겠던 순간이었다.

    • azki 2006.12.03 0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거랑 다른 이야긴데 ㅡㅡ;
      으흠 갑자기 어떤 표정이 아른아른이였다
      근대 너의 이야기에서 정신 잃고 딴세상 와있는 뻔한(?) 스토리가 생각난다?



아주 오래전 비슷한 실수.. 생각이 난다

나의 짧은 인생의 가장 어리석었고 가장 잔인하였던 실수였었다

같이 살았던 할머니에게 이럴꺼면 차라리 큰집으로 가버리라고.....


어렸다..

하지만 그때 이후로 발전하지 못한것일까.. 결국 지금도 다를바가 하나두 없다.


사실은, 마음에 없는 말.. 그렇지만 너무나 치명적인 한마디.. (특히 내게.)

내가 평생을 두고 후회할만한 정말 입이 열개 있어도 할말이 없는 그런 실수다


가끔씩 나는 정말로 치명적이다..

평소에두 은근히 까칠하단 소리를 듣지만

정말로 내가 양보할 수 없는 상황으로 이르면.. 너무 극단적이다

나의 잔인한 실수

고쳐야 될 문제중 베스트..


니가 했던 바꾸는 것에 대한 단지 한마디 그게 왜 그렇게 싫었던건지..

미안해 다시 그런 실수 없도록 조심하겠어 어떤 일이 있어도 이런식은 틀리다는거 알아...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새. - #2006.11.29  (6) 2006.11.29
아른거리다  (2) 2006.11.27
잔인한 실수  (0) 2006.11.24
위험.  (6) 2006.11.19
그냥. - #2006-11-14  (2) 2006.11.14
어설픈 접근..  (0) 2006.11.0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위험.


.....을 경고하기 보다는 저 소년이 언제나와서 사람을 칠지 모르는 두려움이.



격해-ㅅ-;;;;;; 이런게 바로 극단적이라는것

'Life > 삶에 대한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른거리다  (2) 2006.11.27
잔인한 실수  (0) 2006.11.24
위험.  (6) 2006.11.19
그냥. - #2006-11-14  (2) 2006.11.14
어설픈 접근..  (0) 2006.11.04
맘에 드는 지구인  (4) 2006.10.2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진현이 2006.11.19 20: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년이냐...소녀 아니었냐...

    진정한 위험전달이다... 다들 눈에 확 들어오겠구만..ㅡㅡ

  2. 더헛 2006.11.20 0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소년 표정 느끼고 있어!!

  3. 빈둥이v 2006.11.26 15: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조금 무서워요^^;